이용안내|

고객센터

  장바구니| 마이페이지| 캐쉬충전|
문서/서식
건설서식
교육서식
금융서식
민원행정서식
법률서식
사업계획서
생활서식
세무회계서식
영문서식
회사서식
제례서식
기타서식
예문관련서식
레포트
경영/경제
공학/기술
인문/어학
생활/환경
사회과학
자연과학
농/수산학
의/약학
독후감
레포트표지
초중고기출/숙제
초등기출/학습자료
중등기출/학습자료
고등기출/학습자료
숙제자료
기타학습자료
논문/전문/방통대
논문
전문자료
원서번역
방송통신대
기타공부자료
방송통신대
강의자료/족보
영어공부(토익,회화,단어)
국가고시/자격증
편입학,일본어,중국어
법령/훈령/조례
관계법령모음
독후감 인기순위
엄마를 부탁해 -독...
몽실언니
완득이
퀴리부인이 딸에게...
감상문사평역과사...
독후감아낌없이주...
[독후감]오체불만...
수학 귀신
[독후감]어린왕자...
바보처럼 공부하고...
공지사항이 없습니다.
[영화감상문] 테오 앙겔로풀로스의 '안개 속의 풍경
파일명 [영화감상문] 테오 앙겔로풀로스의 '안개 속의 풍경'을 보고.hwp 관련 뷰어 다운로드
분류 레포트 > 독후감
가격 800원 페이지 0페이지
등록일 2012년 08월 28일 판매자 leewk2547
구매 0건 조회수 794회
자료번호 #0195099 파일크기 23.5KB
키워드 :
소개글 [영화감상문] 테오 앙겔로풀로스의 '안개 속의 풍경'을 보고
요약
개념으로 만나는 미학

<안개 속의 풍경>

영화를 봐야 하는 이유.
솔직히 말하자면 수업시간에 영화에 집중할 수 없었다. 더 솔직히 말하자면 졸기도 했다. 집에 돌아와 다운 받은 뒤 ‘어쩔 수 없이…….’ 라는 생각으로 영화를 틀었다. 영화의 감독은 테오 앙겔로풀로스로 숱하게 많은 사람들에게 감동을 준 사람이란다. 영화는 그의 88년도 작품이라고. ‘안개 속의 풍경’은 예술영화로써 그 당시엔 굉장히 갈채를 받았다고 한다. 하지만 예술영화를 즐기는 편은 아닌 나에겐 생소한 감독 이름과 영화 제목이었다. 그러나 영화를 틀고부터 보는 내내 나는 이럴 줄 알았다는 듯이 가슴을 졸여야했다. 다 본 후 이해가 안 되는 몇몇 장면은 돌려 보기도 하며 예술영화란 이런 것일까 싶은 마음을 가졌다. 길게 말할 것 없이 결론은 영화는 나를 무기력하게 만들었다는 것. 그건 보고나서 다른 활동을 재 빨리 할 수 없게 한다거나, 침대에 앉아서 한동안 일어날 수 없게 만든다던가, 이건 속된말로 ‘멍때렸다.’ 하는 감정의 쓰나미 라고 말하고 싶다.
내겐 이런 류의 감정을 느끼게 하는 영화들이 몇 편 있었다. 예로 ‘The reader - 책 읽어주는 남자’나 ‘Memento’, 'Mary and Max' 같은. ‘The reader- 책 읽어주는 남자’ 는 어쩔 수 없는 게 아닌데 어쩔 수 없게 만들어 진 한 남자의 그 시절 그 감정의 사랑은 끊어지지 않는다. 시간이 지나도 사랑은 여전히 사랑이라는 그 힘이 나를 움직일 수 없게 만들었고, ‘Memento’ 는 10분간의 기억, 나를 있게 하기 위해선 그 기억조차 조작되어야 하는 그래야 내가 살아갈 이유가 주어진다는 뼈 속까지 아린 느낌이 있었다. 또 ‘Mary and Max’는 편지로 주고받아지는 22년의 세월간의 진정한 우정이라는 다소 기쁜 내용으로 보이지만 그 속에 들어있는 소외되고 쓸쓸하고 외로운 인간, 사회적인 관계의 결핍, 등이 어린 소녀와 정신 이상의 중년남자의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보여 준다. 두 사람의 모습에서 느껴지는 짠하고 먹먹한 기분은

 
등록된 상품평이 없습니다.

위 정보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보증하지 아니하며,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.
위 정보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, 무단전재및 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.
저작권침해,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하단의 저작권 침해신고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.
회사소개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회원약관 | 고객지원센터 | 저작권 침해신고 | 제휴 및 광고문의   
(주)엠이엔터테인먼트대표이사 : 정현준개인정보책임자 : 정현준
본사 : 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331번길 8, 15층 1502호 (정자동, 킨스타워)
사업자등록번호 : 272-81-00259통신판매업신고 : 제2017-성남분당-1125호
대표전화 : 
1644-9259팩스 : 031-724-2601help@me.co.kr